속보
VIP
통합검색

이퓨쳐, 대표이사 변경…황경호→이기현 대표이사

머니투데이
  • 백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21 14:55
  • 글자크기조절
이퓨쳐 차트
이퓨쳐 (6,270원 0.00%)는 황경호 전 대표이사가 일신상의 사유로 사임하면서 이기현 부사장이 신임 대표이사를 맡게 됐다고 21일 공시했다. 이 신임 대표이사의 이퓨쳐 지분율은 23.79%(113만4650주)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美·中 패권전쟁 속 떠오르는 日…속 끓는 K-반도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