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라온시큐어, 병무청 '블록체인 인증' 출범…"공공기관 최초"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2020.01.22 11:3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한 ‘블록체인 진흥주간’에서 이재영 라온시큐어 이사(왼쪽)가 민원기 과기부 제2차관에게 병무청 블록체인 간편인증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사진제공=라온시큐어
보안기업 라온시큐어 (2,590원 상승10 -0.4%)가 병무청과 함께 '블록체인 간편인증' 서비스를 출범한다고 22일 밝혔다. 국내 공공기관이 블록체인 플랫폼을 구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블록체인 간편인증 서비스는 '공인인증서 없는 민원서비스'를 목표로 지난해 4월부터 병무청과 라온시큐어가 공동 개발해왔다. 서비스 도입부터는 블록체인 기반 전자서명 서비스(DID)를 통해 공인인증서 없이도 로그인이 가능하다.

블록체인 간편인증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구글플레이나 앱스토어에서 '병무청 간편인증 앱'을 다운받으면 된다. 이후 휴대폰인증으로 본인확인 과정 등을 진행하면 된다. 이후 병무청 민원포탈과 병무청 앱에서 블록체인 간편인증 로그인을 선택하면 자동으로 연계된다.

라온시큐어 측은 이번 서비스가 블록체인 분산ID(DID) 기반의 신원증명이 가능한 ‘옴니원(OmniOne)’ 플랫폼이 적용됐다고 설명했다. 옴니원 플랫폼은 간편인증, 본인인증, 자격증명, 사물인증 등 서비스 확장이 가능한 플랫폼이다

이순형 라온시큐어 대표는 "인증서 없는 블록체인 간편인증 플랫폼 구축으로 대국민 서비스 편익을 개선하고 동시에 민원처리 신뢰도를 높였다"며 "공인인증서 외 대체인증 수단을 도입하고 본인확인 비용절감을 고민 중인 민간·공공기관에 서비스가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