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세종서 23일부터 국내 최초 전기굴절버스 운행시작

머니투데이
  • 권화순 기자
  • 2020.01.22 16:2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한번 충전으로 최대 200km 이상 주행이 가능한 전기굴절버스가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23일부터 세종시에서 운행된다.

국토교통부는 차선이탈경고장치 등 첨단 안전시설과 자동식 휠체어 고정장치를 갖추고 최대 84명까지 운송 가능한 전기굴절버스가 세종시에서 운행된다고 22일 밝혔다.

전국 최초로 운행되는 전기굴절버스는 좌석 45명, 입석 39명 등 총 84명이 한번에 이용 가능하다. 1회 완충으로 최대 200km이상 주행하며 승하차용 출입문은 3개다. 이 버스는 세종 내부순환선(900번), 오송역-정부세종청사-반석역 간 광역노선(990번)에 각각 2대가 투입된다.

차선이탈경고장치, 전자 제어 제동시스템, 전방장애물경고장치 등 첨단 안전시설과 자동식 휠체어 고정장치, 휴대폰 충전시설 등 다양한 편의시설도 구비돼 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한편 운행 개시에 앞서 이날 세종시 대평동 버스충전센터에서 세종시장, 시의회 의장, 대광위 위원장, 행복청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통행사가 개최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곧 3000명 넘는다…밤새 594명 급증, 총 2931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