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음학X 음악O"…'엑시트' 강성태가 공개한 '음치비법노트'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2020.01.25 14:0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24일 강성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전히 나는 음치에 가깝지만. 도전이 없었다면 이렇게 귀한 시간도, 추억도, 발전도 없었을 것"이라며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강성태가 노래 연습을 하며 작성한 글이 보인다. '공부의 신'이라는 별명답게 스케줄, 노래 비법, 격려하는 말 등이 빼곡히 적힌 모습이다./사진=강성태 인스타그램
설 특집 프로그램 '음치는 없다 엑시트'에서 강성태가 음치탈출에 도전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설 특집 예능프로그램 '음치는 없다 엑시트'에서 '공부의 신' 강성태가 한 달동안 그룹 노라조 멤버에게 노래 레슨을 받고 임재범의 '비상'에 도전했다.

강성태는 무대에 오르기 전 "항상 노래부르는 게 스트레스였다. 노래 부르고 난 뒤 잘 불러서 행복했던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 밝혔다.

무대 위에서 강성태는 안정적으로 노래를 불렀다. 멘토 군단은 "가장 걱정했던 사람이었다. 한 달 배워서 무대에 오를 수 있을까 걱정 많이 했다"면서 "울컥했다. 굉장히 노력한 모습들이 노래 중간중간에 많이 보였다"고 말했다.

멘토였던 노라조 멤버 조빈은 "진짜 고생 많이 했다. 매 순간순간 음악만 생각했다"며 울컥해 쉽사리 입을 떼지 못했다.

노라조 멤버 원흠은 "제가 가수를 못하겠구나'하고 포기했던 적이 있었다. 그때 너무 노래가 간절했던 그 순간이 떠오르면서 성태씨도 노래를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 되어 주었다는 생각에 감사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강성태 인스타그램
/사진=강성태 인스타그램

이날 강성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전히 나는 음치에 가깝지만. 도전이 없었다면 이렇게 귀한 시간도, 추억도, 발전도 없었을 것"이라며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강성태가 노래 연습을 하며 작성한 글이 보인다. '공부의 신'이라는 별명답게 스케줄, 노래 비법, 격려하는 말 등이 빼곡히 적힌 모습이다.

그는 "내 노래를 듣고 단 한 명의 학생이라도 위로를 받거나 용기를 얻고 도전할 수 있게 된다면..너무 행복할 것 같다"며 "좌절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불러줄 수 있는 노래를 선물해주신 노라조 형님들, 제작진, 출연진, kbs에 정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엑시트 #내삶에소중한 #28일의 기억 #비상 #노라조 #나의음치비법노트 #강성태'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