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민주당과 한국당, 조건과 대우가 달라 고민" 원종건 추정글 논란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기자
  • VIEW 16,555
  • 2020.01.28 10:2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원종건./사진=홍봉진 기자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의혹이 불거진 더불어민주당 인재영입 2호 원종건씨(27)가 작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글이 온라인상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28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직장인 전용 익명 커뮤니티 앱 블라인드(Blind) 캡처가 '원종건으로 추정되는 블라인드 글'이라는 제목으로 올라왔다.

캡처에는 '정말 도움이 필요한데 안 계실까요?'라는 제목의 이베이(eBay) 직원이 지난해 11월 작성한 글이 담겨있다.

글은 "두 당에서 내년 총선에 공천과 비례로 각각 제의가 들어왔는데요. 저는 회사 생활한 지 얼마 안 된 20대예요. 제가 상대적으로 어린(?) 나이어서 정치 쪽을 잘 모르는데요. 기회로만 보면 좋은 기회인 것 같아서 알아보려고 하거든요. 혹시 이쪽 부분 잘 아시는 분 계실까요?"라는 내용이다.

또한 댓글에는 "(더불어)민주당과 자한당(자유한국당)이라서 고민이 좀 되네요. 조건과 대우가 다른 것 같아서"라는 내용도 있었다.

사진 왼쪽부터 과거 원종건씨로 추정되는 이가 작성한 블라인드 글, 원종건씨와 블라인드를 통해 만났다고 주장하는 글./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사진 왼쪽부터 과거 원종건씨로 추정되는 이가 작성한 블라인드 글, 원종건씨와 블라인드를 통해 만났다고 주장하는 글./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누리꾼들은 원씨가 과거 이베이에서 근무했던 이력과 나이대, 글의 작성시기 등을 근거로 이 글의 작성자를 원씨로 추정하고 있다.

또한 블라인드 앱에서 원씨를 알게 돼 호감을 갖고 만났지만 불쾌했던 경험이 있었다는 폭로도 이어졌다.

해당 여성은 "만나서 술 마시는데 첫 여친은 대학생 때 만나 화장실에서 (관계)하고 사귀었다고 (하는 등) 자기는 다 하고 사겼다고"라고 했다며 "담배 피우는 여자가 섹시하다고 담배 피워달라고 했다. 제정신은 아니어서 끊었다"라고 설명했다.

원씨는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지만 미투 의혹에 대해서는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