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청와대 가나…SBS 퇴사하는 박선영 아나운서 누구?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VIEW 109,595
  • 2020.01.29 07:2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박선영 SBS 아나운서./사진=뉴시스
퇴사 소식을 밝힌 박선영 SBS 아나운서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8일 박 아나운서는 자신이 진행하고 있는 SBS 라디오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 "이 시간이 오지 않았으면 했는데, 이번 한 주는 마지막 인사를 나누는 주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퇴사가 결정돼 오는 일요일까지만 여러분과 함께할 수 있다"며 "제 입으로 먼저 말씀드리고 싶었는데 어제 스포일러가 돼 속상하고 죄송하다"고 전했다.

박 아나운서는 지난해 12월23일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결혼 때문에 퇴사하는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자 지난해 12월25일 라디오에서 "'저 결혼해요' 이런 이야기를 하면 좋겠지만, 결혼해서 퇴사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현재 일각에선 박선영 아나운서를 두고 청와대 신임 부대변인 설이 돌고 있다.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이 4.15 총선 출마를 위해 현직을 사퇴한 가운데 후임자가 아직 임명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박 아나운서는 2007년 SBS 15기 공채로 입사했다. 2011년 공명선거 홍보대사, 2012~2014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홍보대사, 2016년 통계청 경제총조사 홍보대사 등을 맡아왔다.

그는 '궁금한 이야기 Y', 'SBS 뉴스토리', '풋볼 매거진 골!', '본격연예 한밤', '박선영의 씨네타운' 등을 진행하며 SBS 간판 아나운서로 활약했다. 2009년 SBS 연예대상 아나운서상, 2018년 한국방송대상 아나운서상을 수상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