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성폭행 주장 여성, 김건모에 "같은뱅기탔오ㅋㅋㅋ" 문자 보낸 이유

머니투데이
  • 백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76,035
  • 2020.02.04 07:2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유흥업소 여종업원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김건모가 지난 달 15일 오전 서울 강남경찰서에 피고소인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유흥업소 여종업원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김건모가 지난 달 15일 오전 서울 강남경찰서에 피고소인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가수 김건모(52)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 A씨가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한 시점 이후에 김건모에게 보냈다는 문자가 경찰 조사 과정에서 드러났다. A씨가 보낸 문자에는 웃음을 나타내는 'ㅋㅋㅋ' 등이 포함됐다.

중앙일보는 지난 3일 서울 강남경찰서가 김건모의 휴대전화 속 A씨의 문자메시지 내역 등을 최근 제출 받았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건모는 2017년 4월 초 A씨에게 "ㅋㅋㅋ같은뱅기탔오ㅋㅋㅋㅋㅋ('같은 비행기 탔어'로 추정)"라는 문자를 받았다.

김건모는 이 문자를 근거로 성폭행 의혹을 부인했다. 강용석 변호사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 주장한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 시점은 2016년 8월로 문자를 받은 시점보다 8개월 전이다.

김건모는 지난달 15일 경찰 조사에서 "A씨가 보낸 문자메시지는 친근감을 먼저 표시하는 내용"이라며 "성폭행 피해자가 가해자에게 할 만한 행동이 아니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건모는 또 "A씨가 누군지 알지 못해 답장 안 했다"고도 경찰에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시점에 문자의 존재는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폭로한 강 변호사도 언급한 적이 있다. 다만 주장은 엇갈린다.

강 변호사는 앞서 유튜브에서 "성폭행 당한 이후 2017년 4월 제주도에서 서울로 돌아오는 비행기에서 김건모와 마주친 적 있었다고 한다"고 했다. 강 변호사는 "피해자가 김건모를 쳐다봤는데 김건모가 움찔하며 모른 척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2018년 3월에도 김건모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당시 '미투(#MeToo·나도 당했다) 운동'이 이어질 때였다. A씨는 김건모에게 미투를 언급하며 사과할 마음을 물었다. 김건모는 이 문자에도 답장을 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2017년 7월 모바일 게임 초대 메시지와 다운로드 링크 등도 김건모에게 보냈다. 김건모 측은 이를 근거로 무혐의를 주장할 전망이다. 성폭행 의혹을 최초로 폭로한 강 변호사는 A씨가 문자 메시지를 보낸 경위에 대해 답하지 않았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해당 문자가 오간 것만으로 김건모에게 혐의가 있다 없다를 단정할 수 있는 단계는 아니다"라며 "전후 사정을 추가로 파악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강 변호사가 앞서 주장한 김건모의 차량 종류도 경찰 조사 결과 강 변호사의 주장과 다르게 파악됐다.

강 변호사는 지난달 18일 대구에서 열린 한 강연에서 "경찰이 '김건모가 포르쉐 카이엔(SUV 형태)을 타고 왔다'는 웨이터 진술을 듣고 차량을 압수수색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경찰이 압수수색한 차량은 스포츠카였다.

이에 대해 강 변호사는 "카이엔은 다른 언론에 난 것을 보고 얘기한 것"이라고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