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VIP
통합검색

현대·기아차 슈퍼볼 광고, 美 1억 슈퍼볼 팬 홀렸다

머니투데이
  • 이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05 09: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노션 현대기아차 광고, 선호도 10위권 진입

현대차 슈퍼볼 광고/사진=이노션
현대차 슈퍼볼 광고/사진=이노션
이노션 월드와이드(이하 이노션)는 미국 프로미식축구(NFL) 챔피언 결정전 `슈퍼볼 2020`에서 공개한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 광고가 슈퍼볼 광고 선호도 조사에서 10위권에 동반 진입했다고 5일 밝혔다.

이노션은 지난 3일(한국시간) `슈퍼볼 2020`에서 현대차와 기아차 광고를 선보여 각각 2위와 8위를 기록했다. 미국종합일간지 USA투데이가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페이스북, 코카콜라 등 글로벌 브랜드가 경기 중 진행한 총 62개 광고를 대상으로 실시간 `슈퍼볼 광고 선호도 조사(USA Today Super Bowl AD Meter)` 온라인 투표를 집계한 결과다.

슈퍼볼은 미국에서만 약1억명 이상이 시청하는 최대 스포츠 이벤트 중 하나다. 매년 50개 이상의 유수 글로벌 브랜드가 슈퍼볼 광고를 집행, 북미시장은물론 전 세계가 주목하는 최대 광고 무대로 꼽힌다.

60초 분량의 현대차 광고 `스마트 파크` 편은 경기 1쿼터에 방영됐으며, 신형 쏘나타의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기능을 소개했다.

미국 동부 보스턴을 배경으로 보스턴 출신의 유명 배우 크리스 에반스, 존 크래신스키, 레이첼 드래치와 미국 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 구단의 전설적 강타자 데이비드 오티즈가 출연했다. 쏘나타가 무인 스마트 주차 기능으로 보스턴 도심의 좁은 공간에 주차를 성공하며 배우들이 보스턴 특유의 억양으로 놀라워하는 모습을 담았다.

이노션의 자회사인 미국 크리에이티브 전문법인 데이비드&골리앗은 기아차의 슈퍼볼 광고 `한계를 모르는 강인함` 편을 제작했다. 3쿼터에 공개된 이 작품은 NFL 선수조쉬 제이콥스가 빈민가에서 지내던 유년시절의 자신을 만나 조언과 격려를 나누는 가상의 모습을 그렸다.

이노션 관계자는 "다년간 슈퍼볼이라는 대규모 스포츠 이벤트에서 주목받는 광고를 선보이며 이노션만의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역량을 입증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가 공감할 수 있는 메시지와 글로벌 무대에 걸맞은 콘텐츠를 기반으로 완성도 높은 광고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하루만에 또 최고치…"호텔·음식료 등 내수주 주목"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