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해수부, 선사 15곳에 친환경설비 설치 지원

머니투데이
  • 세종=김훈남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06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해수부, 선사 15곳에 친환경설비 설치 지원
해양수산부는 '2020년 친환경 설비 개량 이차보전 산업' 공모 결과 선사 15곳, 배 53척에 대한 설비 77개를 지원대상으로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구체적인 지원 설비는 △황산하물 저감장치(스크러버) 34개 △선박평행수 처리설비 42개 △수전장치 1개 등이다.

설비설치를 위한 대출규모는 총 1238억원이다. 해수부는 앞으로 6년 동안 대출액의 2%에 해당하는 이자를 지원하고 한국해양진흥공사는 특별보증을 제공한다.

이번 사업은 2020년 국제해사기구(IMO)의 선박 연료유 황함유량 기준 강화와 선박평형수 처리설비 설치 의무화 방침에 따른 해운사 금융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지난해 시작했다.

지난해에는 4차례 공모를 거쳐 스크러버 19개, 선박평형수 처리설비 13개 등 총 176개 친환경 설비 설치를 지원했다. 해수부는 올해 하반기 역시 공모를 통해 지원대상을 추가 선정할 계획이다.


김준석 해수부 해운물류국장은 "올해 IMO의 선박연료유 규제가 시작돼 전 세계적으로 해운업계 우려와 부담이 크다"며 "선사부담을 완화하고 해운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