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미세먼지로 답답한 토요일, "밤에는 우산 챙기세요"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기자
  • 2020.02.15 1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영증 일명(우한 폐렴)이 확산되고 있는 지난 2일 오전 서울광장 주변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쓰고 이동하고 있다./사진=김창현 기자
오늘(15일)은 전국 곳곳이 포근하지만 초미세먼지가 가득하겠다. 일요일인 16일 오전까지는 전국 곳곳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15일 아침 최저기온은 1~9도(평년 -8~2도), 낮 최고기온은 8~19도(평년 4~11도)로 평상시보다 높은 편이다.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는 낮 기온이 15도 이상 오르며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다.

그러나 미세먼지 농도가 지역별로 '매우나쁨'까지 올라가기 때문에 외출시 주의해야 한다.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과 강원, 충청, 전북, 대구는 '나쁨', 그 밖의 권역은 '좋음'에서 '보통' 정도로 예상된다.

특히 경기 남부와 세종, 충남지역은 오늘 오후에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나쁨' 수준까지 올라갈 전망이다.

이로 인해 서울·인천·경기·충남·세종 지역에선 이날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실시됐다.

하지만 토요일 밤 사이 전국 대부분 지방에 눈이나 비가 내리며 일요일인 16일 오후부터 공기질은 점차 나아질 예정이다.

국립환경과학원은 "15일 대기 정체에 이어 동풍에 의해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돼 농도가 높을 수 있다"며 "16일 오전까지 농도가 높겠으나, 오후부터 대기 확산이 원활해지며 탁한 공기가 해소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