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르헨티나로 날아간 안재홍·강하늘·옹성우…탱고에 빠졌다

머니투데이
  • 이건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5 21:3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JTBC '트래블러-아르헨티나' 홈페이지
/사진=JTBC '트래블러-아르헨티나' 홈페이지
안재홍과 강하늘, 옹성우의 여행을 담은 JTBC 예능 프로그램 '트래블러-아르헨티나'가 15일 첫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서울에서 먼저 모여 아르헨티나로 떠나는 이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30시간 만에 지구 반대편 아르헨티나에 도착했다.

2주간 7000㎞의 여정을 소화해야 했기에 공항에서 환전 및 유심을 구입하려던 이들은 입국장에서 예상치 못한 팬들의 환대를 받았다. 몰린 팬들에 세 사람은 안전을 위해 먼저 호텔로 이동해야 했다.

방송에서는 이들의 이동 과정, 숙소로 향하는 길, 탱고 공연을 즐기는 모습 등이 나타났다. 탱고 공연 관람을 위해 방문한 식당에서 강하늘은 진행자에 이끌려 즉석으로 무대에 올라가 기념사진을 찍기도 했다. 이후 안재홍과 옹성우도 함께 무대에서 춤을 추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편, 지난해 2월 첫 방송돼 1년 만에 아르헨티나 여행기로 돌아온 '트래블러'는 강하늘, 안재홍, 옹성우가 제작진의 개입 없이 아르헨티나를 누비며 만든 여행기를 담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