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스토브리그' 박소진, "걸스데이 소진인 줄 몰랐다더라"

머니투데이
  • 임지우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7 13:0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뉴스1) 권현진 기자 = 가수 소진
(서울=뉴스1) 권현진 기자 = 가수 소진
걸그룹 걸스데이 출신 배우 박소진이 출연 드라마 '스토브리그'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박소진은 17일 서울 종로구에서 진행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종영 인터뷰에서 "너무 사랑을 받아 감사하다"며 "연기를 시작하는 것을 잘 알릴 수 있었던 기회였던 것 같다"고 밝혔다.

박소진은 '스토브리그'에서 스포츠 아나운서 김영채 역을 연기했다.

걸그룹 걸스데이의 해체 이후 박소진은 '스토브리그'를 통해 본격적인 연기력을 처음으로 선보였다. 박소진은 "연기자로 마음 먹고 시작한 첫 걸음이다 보니까 반응이 궁금해 댓글을 많이 봤다"고 밝혔다.

박소진은 "댓글 중 '걸스데이 소진인 줄 몰랐다'는 반응이 신기했다"며 "내가 봐도 그 전에 보여준 모습과 다른 모습을 많이 보여줬던 것 같다"고 말했다. "전엔 따뜻하고 친절한 모습을 보였는데, 극 중 영채는 차갑고 자기주장도 강하니 낯설어하신 것 같다"고 밝혔다.

박소진이 출연했던 드라마 '스토브리그'는 지난 14일 19.1%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종영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