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윤석열 20일 광주 찾는다…전국 검사장회의 전날 격려 방문

  • 뉴스1 제공
  • test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7 14:2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尹 부산방문서 "수사·기소는 한덩어리"…광주 발언 주목

윤석열 검찰총장이 13일 오후 부산검찰청을 방문해 양부남 부산고검장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0.2.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13일 오후 부산검찰청을 방문해 양부남 부산고검장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0.2.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서울=뉴스1) 박승희 기자 = 추미애 법무부장관 주재로 열리는 전국 검사장회의 하루 전날인 오는 20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광주를 찾는다.

지난 주 부산고검·지검 격려 방문에 이은 전국 지방검찰청 순시의 일환이지만 검사장회의 직전 일정에서 윤 총장이 관련 발언을 내놓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17일 대검찰청에 따르면 윤 총장은 20일 오후 2시 광주고검·광주지검을 방문해 박성진 광주고검장, 문찬석 광주지검장 등 관할 검찰청에 근무하는 검사들을 만날 예정이다.

윤 총장은 간부들과 환담을 나눈 뒤 직원 대상 간담회를 통해 일선 검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이후 각 사무실을 방문한 뒤 오후 6시 만찬을 갖는다.

추 장관 주재로 열리는 전국 검사장회의를 하루 앞둔 가운데 방문 일정이 변경될 가능성도 제기됐으나 대검은 이날 오전 광주고검·지검 방문 일정을 확정했다. 윤 총장은 21일 회의에 참석하지 않는다.

추 장관이 소집한 전국 검사장회의에서는 Δ분권형 형사사법 시스템 Δ검경 수사권 조정·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 관련 하위법령 제정 Δ검찰 수사관행·조직문화 개선에 대한 의견수렴이 이뤄진다.

특히 추 장관이 언급한 검찰 내 수사·기소주체 분리 등 의견 수렴이 쟁점이 될 것으로 예상되면서 윤 총장이 하루 앞선 일정에서 관련 발언을 내놓을지 주목된다.

윤 총장은 지난 13일 부산지검 방문 당시 직원 간담회에서 "수사는 소추(기소)에 복무하는 개념으로 독자적 개념이 아니다"며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검찰 내 수사·기소주체 분리 제안을 우회적으로 반박했다. 해당 발언은 추 장관의 수사·기소분리 추진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풀이된 바 있다.

한편 윤 총장이 20일 만나는 문찬석 광주지검장은 지난 10일 전국 지검장 및 선거담당 부장검사 회의에서 청와대 인사의 기소 과정에서 불거진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의 '패싱 논란'에 대해 공개적으로 항의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