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볼빅, LPGA투어 파운더스컵 공식 타이틀 스폰서 됐다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8 10:5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볼빅. /사진=AFPBBNews=뉴스1
볼빅. /사진=AFPBBNews=뉴스1
골프공 제조업체 볼빅이 새롭게 개명된 LPGA투어 2020 볼빅 파운더스컵의 공식 타이틀 스폰서가 됐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는 볼빅 파운더스컵은 오는 3월 16일부터 22일까지 아리조나주 피닉스에 위치한 와일드파이어 골프클럽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신동환 볼빅 USA 법인장은 "LPGA 창립자들을 기리는 이번 대회에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게 되어 자랑스럽고, LPGA-USGA 걸스 골프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모두가 사랑하는 게임을 성장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발표로 볼빅과 LPGA투어는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이어가게 됐다. 볼빅은 2011년부터 LPGA의 공식 마케팅 파트너로 함께 해왔다.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미시간주 앤아버의 트래비스 포인트 컨트리 클럽에서 열린 LPGA 볼빅 챔피언십의 타이틀 스폰서 대회를 후원하기도 했다.

현재 볼빅은 시메트라 투어 시즌 상금순위 상위 10위 선수들에게 이듬해 LPGA 투어 멤버십을 주는 '볼빅 레이스 포 더 카드'를 후원하고 있다. 또 8명의 LPGA투어 선수를 포함해 팀 볼빅 선수단도 운영하고 있다.

LPGA의 마이크 완 커미셔너는 "볼빅은 우리 LPGA 선수들과 LPGA 대회, 그리고 전세계 여자 골프의 미래에 대해 분명하고 일관된 의지를 보여 왔다"며 "우리 13명의 창립자들께서 볼빅과 같은 회사들이 여성 골프의 기준을 높일 뿐 아니라, 현재의 스타들을 위해 지금보다 더 많은 것을 제공할 이벤트인 파운더스컵을 지원한다는 것을 알면 흡족해 할 것"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