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가세연 폭로·'생생정보' 하차설…한상헌 아나운서 누구?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9,867
  • 2020.02.20 07: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상헌 아나운서./사진=한상헌 아나운서 페이스북
한상헌 아나운서./사진=한상헌 아나운서 페이스북
한상헌 아나운서의 '생생정보' 하차설이 제기된 가운데 그를 향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상헌은 2011년 KBS 38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입사 당시 187㎝의 훤칠한 키와 수려한 외모를 지닌 유부남 신입사원인 사실이 공개돼 관심을 끌었다.

그는 아나운서 입사 시험 준비 과정에서 장모님의 든든한 지원이 큰 힘이 됐다는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한 예능에서는 예쁜 딸의 모습을 공개하며 딸바보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올림픽과 아시안게임 등 주요 스포츠 이벤트에서 메인 MC를 맡아온 한상헌은 방송 '누가 누가 잘하나' '생방송 아침이 좋다' '추적 60분' '천상의 컬렉션' 등을 진행하기도 했다.

현재는 KBS1 '더 라이브'와 KBS2 '생생정보'를 진행하고 있다. 생생정보는 지난해 7월 하차한 도경완 아나운서의 후임으로 투입됐다.

지난 19일 한 매체는 한상헌이 돌연 KBS2 '생생정보'에서 "일신상의 이유로 자진 하차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KBS 관계자는 같은 날 "한상헌 아나운서 하차는 확정되지 않았다"며 "내일(20일)도 '생생정보'를 녹화할 예정"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누리꾼들은 이런 소식에 "가로세로연구소의 폭로 때문 아니냐"는 추측을 이어갔다. 강용석 변호사가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 가세연은 지난 18일 '한상헌 아나운서 수시 성관계 논란'이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언론에 보도된 '유흥주점에서 3억 협박당한 남자 아나운서'의 정체는 한상헌"이라고 주장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