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KBS "한상헌 아나운서, '생생정보' 등 하차 논의 맞다"

머니투데이
  • 김지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0 09:4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상헌 아나운서. /사진=한상헌 아나운서 페이스북<br>
한상헌 아나운서. /사진=한상헌 아나운서 페이스북<br>
KBS가 한상헌 아나운서의 프로그램 하차를 논의 중이다.

KBS 관계자는 20일 "한상헌 아나운서는 오늘 '2TV 생생정보' 녹화에 참여한다"면서도 "이후 '생생정보'와 '더 라이브' 등 하차를 논의 중인 게 맞다"고 밝혔다.

이어 "'가세연'에서 폭로한 내용은 개인적인 부분이라 회사가 공식입장을 낼 부분은 아니다"라며 "여러 구설에 오른 것뿐만 아니라, 다른 일신상의 이유도 있다. 하차 여부는 결정되는 대로 입장을 밝히겠다"고 했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은 지난 18일 'KBS 더 라이브 진행 한상헌 아나운서 수시 성관계 논란'이라는 제목으로 방송을 했다.

이들은 "최근 유흥업소 직원으로부터 '3억원을 주지 않으면 성관계를 폭로하겠다'고 협박 당한 남자 아나운서가 한상헌"이라고 주장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3단독 김춘호 판사는 6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공동공갈) 혐의로 기소된 유흥업소 종업원 A씨와 손님 B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한 아나운서는 2011년 KBS 38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입사 당시 187㎝의 훤칠한 키와 수려한 외모를 지닌 유부남 신입사원인 사실이 공개돼 관심을 끌었다. 현재는 KBS1 '더 라이브'와 KBS2 '생생정보'를 진행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