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트럼프 "기생충, 어떻게 아카데미상 받은 거야?"

  • 뉴스1 제공
  • test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1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과 무역문제도 많은데 최고 영화상까지 줘" 수상 폄훼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AFP=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지난 9일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 영예인 작품상을 받은 것을 두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20일(현지시간) 폭스뉴스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콜로라도주 콜로라도스프링스에서 열린 유세 현장에서 기생충과 같은 한국 영화가 작품상을 받은 것을 믿을 수 없다며 아카데미 시상식을 비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은 형편 없었다"며 "무려 한국 영화가 수상했다. 도대체 그게 어떻게 된 일인가"라고 비꼬았다.

그는 "한국과는 이미 무역에 관해 충분히 문제가 많은데 거기에 더해 올해의 최고 영화상을 줬다. 기생충이 그렇게 좋은 영화냐. 나는 모르겠다"고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나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와 같은 영화가 나오길 바랐다"며 "'선셋 대로' 같은 좋은 영화가 많은데 수상작은 한국 영화였다. 처음엔 외국어영화상을 주는 줄로만 알았다"고 거듭해서 기생충을 깎아내렸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예상보다 이른 금리인상 신호? 내일 '파월의 입'에 쏠린 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