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봉태규 "아내 하시시박에 두번 만나고 청혼"

머니투데이
  • 이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3 21:5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봉태규  / 사진제공=iMe KOREA
봉태규 / 사진제공=iMe KOREA
배우 봉태규가 아내 하시시박(본명 박원지)에게 첫눈에 반했던 과거를 털어놨다.

23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는 봉태규가 출연했다. 이날 MC 신동엽은 “봉태규가 아내와 만난 지 두 번 만에 프러포즈를 했다더라”라고 말했다. 토니 어머니는 “아이고 잘했네. 안 그랬으면 장가 못갔어. 이런 것 저런 것 따지다 못 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봉태규는 “지인이 술 한잔 하자고 나갔는데 아내가 있었다”라며 “그땐 반했다기 보다 얘기를 해보니 너무 멋있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처음 만나고 나서 집에 갔는데 잠을 길게 자지 못하겠더라. 심장이 벌렁벌렁 뛰었다. 몸에 문제가 생겼나 싶어 병원에 가보려고도 했다”고 털어놨다.

또 봉태규는 “두 번째 만났을 때 나는 연애 할 자신이 없다고 했다”며 “연애를 하고 싶지 않아서 결혼 하자고 했다”고 말했다.

봉태규는 “아내가 깜짝 놀라더라. 내가 출연료를 얼마 받고 있고, 대출이 얼마 있고, 집이 얼마짜리인지 이런저런 얘기를 다 했다”라며 “‘이게 내 전부다. 숨긴 것 없다’라며 결혼 하자고 했더니 오케이 하더라”라고 말했다.

봉태규와 하시시박은 2016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