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코로나19에 파랗게 질린 시총 상위주, 줄줄이 내림세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303
  • 2020.02.24 09: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이 확대되고 원/달러 환율이 급등하면서 시가총액 상위주들이 줄줄이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다.

24일 오전 9시16분 삼성전자 (48,150원 상승300 0.6%)는 전일대비 1500원(2.53%) 떨어진 5만7700원을 나타내고 있다. 매도 상위창구에 모건스탠리, C.L.S.A, 골드만삭스, 씨티그룹, 메릴린치 등 외국계 증권사가 올라있다.

SK하이닉스 (84,300원 상승600 0.7%)도 같은 시간 3000원(2.91%) 하락한 10만원을 기록 중이고, 삼성바이오로직스 (455,500원 상승5500 1.2%)도 1만1000원(2.26%) 떨어져 47만5500원을 나타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10개가 모두 파란 불을 켠 가운데, 특히 현대차 (87,500원 상승2100 2.5%)는 3.13% 가장 큰 폭의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다. NAVER (169,000원 상승6500 4.0%)현대모비스 (167,500원 상승3000 1.8%), 삼성물산 (88,500원 상승200 0.2%)은 1%대 내림세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