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변정수, 손소독제 판매 논란에 "오해하지 마시길, 기부할 것"

머니투데이
  • 김지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4 10:2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배우 변정수가 손소독제 판매 논란에 대해 재차 해명했다.

변정수는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상에 이게 무슨 일인가. 모두 조심하고 스스로 살균하자"며 "어젯밤 다들 너무 불안해해서 재오픈한다"고 썼다.

이어 "인친들(인스타그램 친구들)에게 제대로 된 좋은 제품을 드리는 게 저의 최선"이라며 마스크를 쓰고 자신이 홍보하는 손소독제를 들고 있는 모습의 셀카를 공개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이 코로나19(COVID-19)를 마케팅 수단으로 삼는다며 질타를 보내자 변정수는 "몇 년째 봉사를 하며 이번에 판매하는 살균제도 좋은 일을 하고자 준비했다"며 "마스크나 소독제 가격이 급상승하는 걸 보며 제 역할을 찾는 것"이라고 해명했다.

해명에도 비판이 잦아들지 않자 변정수는 다시 글을 올려 "오해하지 마시라. 기부는 기부대로 하면서 일반분들도 스스로 지킬 수 있게 구매하시면 둘 다 좋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질타도 칭찬도 다 새겨듣겠다"며 "제가 좀 더 신중하게 여러분들에게 제품을 제안할 테니 다들 마음 진정해 편안한 일요일 되었으면 한다"고 썼다.

/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