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G전자 인천 연구동 폐쇄…직원 가족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8,052
  • 2020.02.24 10:3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도로 증가하는 가운데 지난 23일 서울 도심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홍봉진 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도로 증가하는 가운데 지난 23일 서울 도심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홍봉진 기자
LG전자 직원의 가족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을 받아 인천사업장 연구동이 폐쇄됐다.

LG전자 (49,400원 상승400 0.8%)에 따르면 인천사업장 직원의 가족이 지난 2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인천사업장 연구동을 24일까지 폐쇄하고 방역 조치를 했다.

인천사업장 연구원 직원들은 이날 재택근무 중이다. 연구동 외 생산동과 복합동은 정상 근무 중이다.

LG전자는 공지를 통해 "방역작업은 주말에 완료했지만 임직원의 건강과 확산 예방 차원에서 긴급 조치하는 사항이니 양해해 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LG전자 인천캠퍼스는 3100억 원을 투자해 2013년 7월 준공된 최첨단 연구시설이다. LG전자 자동차 부품 사업의 핵심 기지로 전기자동차 관련 생산·시험, 연구시설 등이 입주해 있다. 협력사 포함 2500여 명이 근무한다.

LG전자 관계자는 "해당 직원의 가족은 대구에 거주하는데 직원도 지난 23일 검사를 받았고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48,300원 상승500 1.1%) 구미사업장도 지난 22일 근무 직원 중 코로나19 확인자가 발생해 이날 오전까지 폐쇄 조치됐다. 이 직원이 근무하던 층은 오는 25일 오전까지 폐쇄된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