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19' 여파…금감원장-5대금융 회장단 회동 취소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4 19:3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윤석헌 금융감독원장과 주요 금융지주 회장의 만남이 미뤄졌다.

24일 금융권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만남을 미루는 게 낫겠다'는 참석자의 제안이 있어 금감원도 수용했다"고 전했다.

윤 원장과 신한·KB·하나·우리·NH농협금융 등 5대 금융지주 회장은 오는 25일 서울 여의도 모처에서 새해 첫 조찬 모임을 가질 예정이었다.

이는 윤 원장과 회장단이 이전 회동에서 '정기적인 소통의 자리를 갖자'고 의견을 모은 데 따른 일정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를 고려해 일정이 연기됐다. 이 관계자는 "다음 회동 일정을 구체적으로 정하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