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열나면 등교·출근 하지마라"…코로나19 행동수칙 개정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4 20:2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4일 질병관리본부…일반국민·고위험군·유증상자 대상별 수칙

© News1 이은현 디자이너
© News1 이은현 디자이너
(세종=뉴스1) 서영빈 기자,음상준 기자,이영성 기자 = 질병관리본부가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예방하기 위해 한층 강화된 행동수칙을 발표했다. 특히 열이 나고 기침을 하는 유증상자에겐 등교나 출근을 하지 말 것을 요구했다.

이번 행동수칙은 일반국민, 고위험군, 유증상자 등 대상에 따라 구분했다.

먼저 일반국민은 손씻기, 기침 예절, 마스크 착용 등의 기본적인 행동수칙을 제시했다.

임산부나 65세 이상 고령자, 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은 이에 더해 많은 사람이 모이는 장소에 가지 말 것을 요청했다. 또 의료기관을 방문하거나 외출할 때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했다.

발열·호흡기 등 증상이 나타난 유증상자에 대해선 등교와 출근을 하지 말고 외출도 자제하도록 했다. 집에서 쉬며 3~4일 정도 경과를 관찰한 뒤 38도 이상 고열이 지속되거나 증상이 심해지면 1339·보건소에 문의하고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진료를 받도록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