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부, 신천지 전체명단 확보…코로나19 전수조사

머니투데이
  • 안재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5 08: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중대본, 신천지 신도 검사·교육생 검진유도 합의

정세균 국무총리가 1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수본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김민석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1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수본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김민석 기자
정부가 25일 신천지 종교집단 전체신도 명단을 확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확보된 모든 신천지 신도들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증 조사를 즉시 개시할 예정이다.

정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국무총리비서실 민정실장을 중심으로 신천지 측과 협의한 결과 전체 신도명단과 보건당국 검사 협조, 교육생 검진유도 등 협조를 받기로 했다고 밝혔다.

중대본은 지난 23일 개최된 문재인 대통령 주재 범정부 대책회의에서 위기경보를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상향했다. 이에 따라 중대본은 신천지 측이 자발적으로 협조하지 않을 경우 법적 수단을 강구할 수밖에 없다는 뜻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또 정부는 신도들과 전체 국민 건강과 생명을 위해서라도 신천지측의 협조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설득했다.

신천지는 우선 올해 1~2월중 대구 교단을 방문한 적이 있는 모든 신도 명단과 대구 소속 신도 중 다른 지역을 방문한 고위험군 신도 명단을 제공하기로 했다. 빠른시일내에 전체 신도 명단도 정부에 제공한다.

중대본은 신도명단이 확보되는대로 즉각 전국 보건소와 지방자치단체에 배포하고 코로나19 감염증 조사를 개시한다.

중대본은 신천지 신도에 대한 코로나19 감염증 조사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할 계획이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