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美CDC "韓여행 웬만하면 말라"…최고단계 상향

머니투데이
  • 김주동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5 11:3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로나19 관련해 이틀 만에 3단계 '경고'로 단계 올려

美CDC "韓여행 웬만하면 말라"…최고단계 상향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코로나19와 관련해 한국을 여행경보 단계 최상위인 '3단계'로 지정했다. 가능하면 한국으로 여행하지 말라는 얘기이다.

CDC는 24일(현지시간) 홈페이지 내 여행경보 페이지에서 한국을 코로나19 '경고'(warning) 단계로 지정했다. 이는 "불필요한 여행을 피하도록 권고"하는 것으로 가장 높은 단계이다.

앞서 이틀 전 CDC는 한국을 2단계 '경계'(alert)로 지정했으나 코로나19가 급격히 퍼지자 등급을 올린 것으로 보인다.

CDC는 홈페이지에서 한국에 대해 여행을 피하라면서 "감염 지역에서는 적절한 의료 서비스 접근이 제한된다"고 설명했다. 또 만약 여행을 해야 한다면 △아픈 사람과 접촉하지 말고 △씻지 않은 손으로 눈, 코, 입 맞지지 말고 △의사 등과 미리 상의하라고 조언했다.

현재 CDC가 3단계 여행경보를 내린 국가는 중국과 한국이다. 다만 이는 여행금지 같은 강제성이 있지는 않다. 일본은 2단계이고, 홍콩, 이란, 이탈리아는 1단계 '주의'(Watch)가 내려져 있다.

한편 CDC의 조치와 별도로 미국 국무부는 지난 2일 중국에 대해 '여행 금지'에 해당하는 4단계를 내려 미국인의 중국 여행을 막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