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부산 어린이집 3월 8일까지 휴원 연장

머니투데이
  • 부산=노수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6 16: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호자 희망하면 어린이집서 보육 가능

부산시청 전경./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청 전경./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는 보건복지부의 ‘전국 어린이집 휴원 실시’ 방침에 따라 16개 구‧군 전체 어린이집 1855개소의 휴원 기간을 오는 3월 8일까지로 연장한다고 26일 밝혔다.

부산시는 부산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함에 따라 지역 내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4일부터 오는 29일까지 휴원을 결정하고 긴급보육체제로 운영 중이다.

앞서 부산시는 지난 24일 어린이집 휴원과 동시에 부산시어린이집연합회와 대책회의를 갖고 어린이집의 긴급보육 대응 협조, 보호자와의 비상연락체계 유지 등을 당부했다. 또 구·군 및 어린이집을 통해 보육 아동의 돌봄 상황도 매일 모니터링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미 29일까지 어린이집을 휴원 조치하고 당번 교사 등을 배치해 긴급보육이 필요한 아동의 보육을 해왔고 이번 휴원 실시는 기간을 3월 8일까지로 연장하는 것”이라며 “맞벌이 등 부득이 가정양육이 어려운 경우 해당 어린이집으로 보육을 신청해달라”고 당부했다.

가정에서 아이돌보미가 필요한 경우에는 아이돌봄서비스 콜센터(1577-2514)로 문의하면 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테슬라 중대결함' 시민단체가 머스크 고발…경찰 수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