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경화, 英 복지장관 만나 '코로나19' 협력 논의

머니투데이
  • 권다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7 10: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

강경화 외교부 장관(사진 오른쪽)이 26일(현지시간) 맷 핸콕 영국 보건복지부 장관을 만나 우리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상황을 공유하고 코로나19 협력을 논의했다. /사진제공=외교부
강경화 외교부 장관(사진 오른쪽)이 26일(현지시간) 맷 핸콕 영국 보건복지부 장관을 만나 우리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상황을 공유하고 코로나19 협력을 논의했다. /사진제공=외교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26일(현지시간) 맷 핸콕 영국 보건복지부 장관을 만나 우리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상황을 공유하고 코로나19 협력을 논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영국을 방문 중인 강 장관은 이날 핸콕 장관을 면담하고, 우리 정부의 최근 코로나19 대응 상황을 공유했으며, 전세계적으로 확산 중인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양자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강 장관은 우리 정부가 최근 국내 확진자 급증으로 국내 감염병 위기 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시켜 가용한 모든 자원을 동원하여 범정부적이고 투명한 대응 체제를 대폭 강화하였음을 설명하고, 코로나 19 대응 관련 양국 정부가 긴밀히 상황을 공유하고 지속 협의해 나가자고 했다.

핸콕 장관은 코로나19에 대한 우리 정부의 총력 대응을 평가하면서, 한국이 우수한 대응 체계를 갖추고 있는 만큼 금번 코로나 19 사태도 잘 극복해 나갈 것으로 확신한다고 했다.

또 영국을 비롯한 유럽 전역에 코로나 19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며 선진 의료 및 방역 체계를 잘 갖춘 우리 정부와 지속 협력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강 장관은 이 면담에 배석한 나이젤 아담스 외교부 아시아 담당 국무상에게 오는 11월 영국 글래스고우에서 개최 예정인 기후변화당사국총회(COP26)를 앞두고, 오는 6월 29~30일 서울에서 열리는 녹색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P4G) 정상회의(6.29-30, 서울)의 영국측 고위급 참석과 적극적 역할 수행을 요청했다.


이에 아담스 국무상은 한국의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평가하며 P4G 정상회의 초청에 사의를 표하고 이를 호의적으로 검토하겠다고 했다. 또 브렉시트 이후 한국과의 협력이 더욱 중요해졌다면서 한·영 자유무역협정을 통해 양국간 경제․통상 협력이 지속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