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대구 힘내요!"…도로공사, '코로나19' 확산 전직원 헌혈 릴레이

머니투데이
  • 문영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7 09:3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이달 임직원 700여명 자발적 동참…'08년부터 '헌혈뱅크' 도입

지난 18일 한국도로공사 본사 직원이 헌혈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도로공사 제공
지난 18일 한국도로공사 본사 직원이 헌혈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혈액 수급난 해소에 동참하기 위해 이달 한 달간 직원들이 릴레이 헌혈을 했다고 27일 밝혔다.

특히 이번 릴레이 헌혈은 혈액수급이 어려운 겨울철의 계절적 원인과 코로나19 사태가 겹쳐 전국 혈액보유량이 적정치를 크게 밑도는 가운데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졌다.

한국도로공사 본사를 비롯한 전국에서 700여명의 임직원들이 헌혈 후 헌혈증을 기부했으며 한국도로공사는 올해 연말까지 직원들이 기부한 헌혈증서를 모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할 계획이다.

한국도로공사는 2008년 공기업 최초로 '헌혈뱅크' 제도를 도입해 연 3회 임직원 헌혈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까지 누적 참여 인원은 2만3000여명에 달하며 고속도로 휴게소에서도 고객 헌혈증 기증 캠페인을 통해 헌혈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차동민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은 "혈액 수급이 어려운 시기에 직원들의 자발적인 헌혈이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