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구시 공무원 3명 추가로 코로나19 확진…'비상'

머니투데이
  • 이태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7 09:5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구시 공무원 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27일 대구시에 따르면 건설본부 소속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대구시와 보건당국은 이 직원이 근무한 북구 산격동 별관 103동 건물을 폐쇄하고 긴급 방역을 실시했다.

이 건물에는 대구시건설본부, 녹색환경국 산하 기후대기과, 수질개선과, 자원순환과와 취수원이전단이 있다.

대구 달서구 상인동에 있는 도시철도건설본부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과 팔공산자연공원 관리사무소 직원 1명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이들 시설과 갓바위관리소, 파계관리소가 폐쇄됐다.

전날에는 대구시경제부장실에서 근무하는 여직원 A씨와 혁신성장국 소속 팀장(5급) B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팀장 A씨가 확진자인 여직원과 함께 식사했다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