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천지 대구교회 1차 검사 1016명 중 833명 확진…7448명 검사 대기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7 10:0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7번째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한 지난 19일 오후 대구 남구보건소 관계자들이 국내 31번째 확진자가 다녀간 대구 대명동 신천지 대구교회 건물 주변을 소독하고 있다. /사진=뉴스1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7번째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한 지난 19일 오후 대구 남구보건소 관계자들이 국내 31번째 확진자가 다녀간 대구 대명동 신천지 대구교회 건물 주변을 소독하고 있다. /사진=뉴스1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 성도 1848명 중 833명(누적 확진자 수)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27일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기준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은 1848명으로 이 중 833명이 양성, 183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1차 검사가 나온 1016명 중 83%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이다. 나머지 832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성도 7446명은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 중인 것으로 전해진다.

신천지 관계자는 "신도 833명이 1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이는 앞서 대구시청이 발표한 확진자 수가 합쳐진 누적 수"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