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美국무부, 한국 여행경보 3단계로 격상…"여행 재고"

머니투데이
  • 황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7 11:1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미국 국무부 홈페이지 캡처
/사진=미국 국무부 홈페이지 캡처
미국 국무부가 한국에 대한 여행권고를 3단계로 상향했다.

26일 미국 국무부는 자료를 내고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한국 여행을 재고하라(Reconsider travel)"고 밝혔다.

오랜 기간 1단계로 유지됐던 여행권고를 22일 2단계로 올린 지 나흘 만에 3단계로 다시 올린 것이다. 여행경보 3단계는 '여행 재고'를 의미한다.

국무부는 "한국에서 지역사회 감염이 급격히 확산되고 있다"며 조처를 내린 배경을 설명했다.

이는 전일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최고 등급인 3단계로 올린 데 따른 후속조치로 풀이된다.

미국 국무부가 내리는 여행권고는 모두 4단계로 나뉜다. 1단계는 '일반적인 사전 주의 실시'를 뜻하며 세계 110여개국이 해당한다.

2단계는 '강화된 주의를 실시하라'로 코로나19뿐 아니라 테러 위험 등 각국 상황을 토대로 내려진다. 3단계는 '여행 재고', 4단계는 '여행 금지'에 해당한다.

국무부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 발원지인 중국에 대해서만 4단계 여행 경보를 발령한 상태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한국인의 미국 본토 입국제한과 관련해서는 "아직 적기가 아니다"고 밝힌 상황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