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우체국 "대구·청도지역, 오늘 오후 5시부터 마스크 판매"

머니투데이
  • 김주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7 15: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구·경북 지역을 비롯한 전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는 25일 한 시민이 서울 한 대형마트의 마스크 매대를 살펴보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대구·경북 지역을 비롯한 전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는 25일 한 시민이 서울 한 대형마트의 마스크 매대를 살펴보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우정사업본부가 27일 오후 5시부터 대구와 청도 지역에서 우선적으로 우체국에서 보건용 마스크 판매를 시작한다. 이후 내일부터 전국 읍·면 지역 우체국으로 판매를 확대한다.

27일 우정사업본부는 홈페이지에 공지글을 올리고 "이날 오후 5시부터 상황이 어려운 대구와 청도지역 우체국에서 마스크를 우선 판매한다"며 "판매 수량은 1인 5매로 제한한다"고 밝혔다.

도심지역 우체국에서는 마스크 판매 계획이 없다. 우본 측은 "도심지역은 접근성이 높은 전국 약국(2만4000여개) 중심으로 판매할 예정"이라며 "우체국은 코로나 특별관리지역 및 고령자 등 구매가 어려운 읍.면 지역에만 판매한다"고 설명했다.

우체국은 당초 온라인을 통해서만 마스크를 판매할 계획이었지만 고령자나 온라인을 통한 구매가 힘든 국민들이 많다고 판단, 오프라인 우체국 창구에서 우선적으로 마스크를 판매하기로 했다.

우체국 쇼핑몰 온라인 판매는 향후 공급물량 확대로 수급이 안정화되면 창구 판매와 병행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기획재정부는 지난 26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마스크 수급안정 추가조치 TF 회의'를 열고 일일 마스크 생산량 약 1200만장 중 50%를 공적 물량으로 확보·공급해 농협·우체국 등과 약국·편의점 등을 통해 판매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