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비아이, 마약검사 음성판정…경찰은 기소의견 방침

머니투데이
  • 최민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7 19:4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그룹 아이콘 비아이가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씨네시티에서 열린 미니앨범 'NEW KIDS : THE FINAL'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취재진 질의에 답하고 있다.<br><br>'NEW KIDS : THE FINAL'에는 타이틀 곡 '이별길'을 비롯해 '내가 모르게', '좋아해요', '꼴좋다' 등 총 4곡이 수록됐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그룹 아이콘 비아이가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씨네시티에서 열린 미니앨범 'NEW KIDS : THE FINAL'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취재진 질의에 답하고 있다.<br><br>'NEW KIDS : THE FINAL'에는 타이틀 곡 '이별길'을 비롯해 '내가 모르게', '좋아해요', '꼴좋다' 등 총 4곡이 수록됐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아이돌 그룹 아이콘 출신의 비아이(본명 김한빈)가 경찰 마약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27일 비아이의 체모 등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정밀 감정을 의뢰했지만 마약 성분이 검출되지 않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그러나 비아이가 앞선 경찰조사에서 대마초 흡입 사실을 일부 인정한 만큼, 경찰은 비아이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경찰에 따르면 비아이는 지난해 9월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의 14시간의 강도 높은 조사를 받았다. 경찰은 바아이를 상대로 2016년 지인인 A씨에게 대마초를 구해 달라고 요청한 적이 있는지와 실제 대마초를 피웠는지를 조사했다. 이 과정에서 비아이는 대마초 흡입 사실을 일부 인정했다.

한편 지난해 6월 바아이의 마약 의혹을 국민권익위원회에 제보한 A씨는 2016년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경찰에 긴급 체포됐다. 이후 A씨는 '마약을 구입해달라'는 등의 비아이가 보낸 카카오톡 메신저 내용을 경찰에 제공했다.

그러나 A씨는 돌연 "마약을 건네지 않았다"며 말을 바꾸며 비아이의 마약 의혹을 부인했고 이후 비아이는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이후 A씨는 양현석 YG엔터네인먼트 전 대표가 진술 번복을 요구하는 등 수사를 무마시키려 했다며 입장을 바꾸고 권익위에 공익신고를 접수했다.

비아이는 SNS를 통해 "제 잘못된 언행 때문에 상처받았을 팬 여러분과 멤버들에게 너무나도 부끄럽고 죄송하다"고 밝히고 팀을 탈퇴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