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유재석 생애 첫 토익 시험 도전…'990점 만점에 255점' 굴욕

머니투데이
  • 임지우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8 14:1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방송인 유재석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방송인 유재석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유재석이 허정민, 홍진경, 조세호와 함께 한 달 공부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27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선 2020년 프로젝트 '아무튼, 한 달'의 두 번째 실험 '공부' 편이 방송됐다. 앞서 '건강한 바디 디자인' 특집에 이어 이번 실험에서는 꾸준한 공부와 벼락치기 공부 중 더욱 효율적인 공부법을 찾기 위해 출연자들이 직접 도전에 나섰다.

지난 주 방송에서 유재석은 전현무, 조세호, 홍진경 등과 함께 '연예인 토익 특별 시험'을 치뤘다. 이날 치룬 시험 결과 점수 최하위 4명을 대상으로 한 달 간의 공부 실험이 이어졌다.

하위권 4명으로는 990점 만점 중 325점을 기록한 조세호, 315점의 홍진경, 255점의 유재석, 250점의 허정민이 꼽혔다. 그 중 유재석과 허정민은 한 달동안 매일 공부하는 거북이 팀으로, 조세호와 홍진경은 3일 동안 10시간씩 공부하는 토끼 팀으로 나뉘었다.

거북이 팀에 배정된 유재석은 1, 2주차 수업을 받았다. 유재석은 일과 육아로 바쁜 일상을 쪼개가며 틈틈이 공부에 임하며 자기 관리의 대명사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유재석은 이날 방송에서 "학창시절 이렇게 열심히 했다면 좋았을 텐데 아쉽다"며 "지금이라도 더욱 열심히 해야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유재석의 꾸준한 거북이팀과 벼락치기 토끼팀의 한 달 공부 프로젝트 결과 이들의 토익 점수가 어떻게 변화될 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