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부 "신천지 제공 자료 대체로 맞아…자발적 협조 유도할 것"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02 12:1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세종=뉴시스]강종민 기자 =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2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생활치료센터 추진현황과 보호장구 등 물자관리 방안, 헌혈 관련 대책 등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결과를 브리핑 하고 있다. 2020.03.02.   ppkjm@newsis.com
[세종=뉴시스]강종민 기자 =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2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생활치료센터 추진현황과 보호장구 등 물자관리 방안, 헌혈 관련 대책 등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결과를 브리핑 하고 있다. 2020.03.02. ppkjm@newsis.com
정부가 신천지가 제공한 신도 명단 자료가 지자체가 확보한 명단과 대체로 일치한다는 분석을 내놨다.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은 2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정례브리핑에서 "정부와 지자체의 신천지 교단 자료를 확인해 본 결과 대체로 신천지 측에서 제공했던 자료들하고 일치한다"며 "분류 기준의 차이가 있었다"고 밝혔다.

예컨대 정부는 주소지를 기준으로 신천지 신자의 소속을 정리했지만, 대구시의 경우 신천지가 교회·교단 별로 분류한 명단을 제공해 차이가 생겼다는 것이다.

중대본 특별관리전담반장은 "신천지로부터 국내, 해외, 교육생 명단을 전부 받았다"며 "지자체별로 분류해서 지방에 보낸 상태다"고 답했다.

이어 "명단을 보낸 기준은 주소지가 시·도에 있을 경우 해당 시청, 도청에 보냈기에 교회 기준으로 명단을 받은 대구시와 차이가 있을 수 있다"며 "미성년자는 낙인효과 등을 우려해 미성년자 부모의 명단을 보냈다"고 설명했다.

반장은 "이외에도 지자체가 별도로 신도를 발굴한다면 정부한테 통보하도록 요구한 상태"라고 덧붙였다.

김 차관은 "정부의 강압적 조치들로 인해서 신천지 신자들이 이렇게 음성적으로 숨거나 또 밝히지 않는 움직임이 확산될 수도 있다"며 "오히려 방역에 긍정적이지 않은 효과들도 나타날 수 있다는 점도 염두하고 있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