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경희사이버대 김지형 교수, KBS '공감코리아, 우리는 한국인' 라디오 출연

대학경제
  • 권태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02 15: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경희사이버대 김지형 교수, KBS '공감코리아, 우리는 한국인' 라디오 출연
경희사이버대학교는 최근 한국어문화학과 김지형 교수가 KBS '공감코리아, 우리는 한국인' 프로그램의 공감 인터뷰 코너에 출연했다고 2일 밝혔다.

공감코리아, 우리는 한국인 프로그램은 결혼, 노동, 귀화로 한국 사회의 구성원이 된 다문화 가정·계층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프로그램이다. 김 교수는 이번 공감 인터뷰에 출연, 이중언어학회와 다문화와 관련된 새로운 이슈를 공유했다.

김 교수는 "이중언어학회는 이중언어 사용자를 대상으로 한 언어이론과 언어교육을 연구하는 학회다. 학회는 이론적 연구는 물론, 연구결과를 실제 교육에 어떻게 적용할 지 고민한다"며 "최근 한국어 교육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외국인과 재외동포에게 한국어를 보급하고 해외 한국어 교육도 후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과거와 달리 한국어를 배우려는 목적과 학습자의 출신 국가, 언어권, 연령 등이 달라졌다"며 "하지만 한국인이라고 해서 외국인에게 한국어를 가르치는 것은 또다른 문제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선 교육자의 전문성 확보가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또 김 교수는 "따라서 국내 대학 부설의 한국어 교육기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외국인 근로자 지원센터, 사회복지관, 한국어 교실, 초·중·고 방과 후 교실 등 다양한 기관에서 한국어를 가르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현재 해외의 한국어 학습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정부 각 기관에서 한국어 교사를 파견하는 사업이 느는 추세를 설명하면서 "세계 60여 개국에 설치된 세종학당에 파견되는 한국어 교사, 한국국제협력단체(KOICA) 한국어 봉사단,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에서 해외 현지 학교에 파견하는 한국어 교사, 재외동포재단과 한국국제교류재단의 한국어 교사 및 교수 파견 등 많은 한국어 교사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450조 투자"…尹에 화답한 이재용·정의선·신동빈·김승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