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나대한, 자가격리 중 日여행…국립발레단 "징계 등 엄중 조치"

머니투데이
  • 권화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707
  • 2020.03.02 20: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나대한, 자가격리 중 日여행…국립발레단 "징계 등 엄중 조치"
국립발레단 단원 나대한이 코로나19 자가격리 방침을 어기고 일본 여행을 다녀와 국립발레단 측이 공식 사과문을 발표했다.

나대한은 엠넷 '썸바디'에 출연한 바 있다.

국립발레단은 2일 공식 홈페이지 등을 통해 "국가적으로 혼란스러운 분위기 속에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돼 죄송하다"는 사과문을 게재했다.

발레단은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국립발레단 소속 단원이 자체 자가격리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임의로 일본여행을 다녀온 사실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는 국립발레단 소속 단원으로 해서는 안되는 일을 저지른 것으로 예술감독으로서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내부 절차를 거쳐 해당 단원에 대한 징계 등 엄중한 조치를 취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국립발레단은 지난달 14일과 15일 대구 오페라하우스에서 '백조의 호수' 공연했는데 이후 대구와 경북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 대구 공연 전 출연자에게 자가 격리 지침을 내렸다. 지난달 24일부터 이달 1일까지 자가격리 기간을 뒀다.

하지만 단원 중 한 명인 나대한이 자가격리 기간 중 일본 여행을 간 사실이 알려졌다. 그는 SNS에 여행 사진을 업로드 해 자가격리 기간 중 일본 여행을 다녀온 사실이 공개됐다. 나대한은 현재 인스타그램 계정을 삭제한 상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바이든의 2박3일…반도체로 시작해 전투기로 끝났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