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미 상무부, 화웨이 거래 면허 5월15일까지 연장

머니투데이
  • 진경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11 06:48
  • 글자크기조절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미국 상무부는 자국 기업들이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와 계속 거래할 수 있는 면허를 5월15일까지 연장한다고 1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이 밝혔다.

앞서 미국은 지난해 국가 안보를 명목으로 화웨이와 그 계열사를 블랙리스트에 올리고, 자국 기업이 화웨이와 거래를 하려면 정부의 사전 승인을 받도록 했다.

다만 그동안 화웨이와 거래해온 미국 업체들이 혼란을 겪지 않도록 제재 유예 기간을 두기로 하면서 그간 수차례 연장을 발표해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억 급매 잡아 7억 전세…현금 쥔 투자자 대범한 서울 갭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