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공매도 규제 약발 '톡톡'…공매도액 하루만에 절반 '뚝'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11 10:52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4일 정부서울청사 금융위원회에서 열린 코로나19 비상대응체계 관련 현안점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금융위원회 제공) 2020.3.4/뉴스1
(서울=뉴스1) =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4일 정부서울청사 금융위원회에서 열린 코로나19 비상대응체계 관련 현안점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금융위원회 제공) 2020.3.4/뉴스1
금융당국이 강화된 공매도 규제를 발표하자 공매도액이 하루 만에 급감하는 등 약발이 톡톡히 먹히고 있다. '한시적 공매도 금지'조치보다 다소 약하다는 비판을 받았지만, 일단 시장 안정에 기여하는 모습이다.

1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전날 코스피 시장 공매도 거래대금은 4618억원을 기록했다. 지난 9일 8933억원까지 급증했던 공매도 거래대금이 하루 만에 절반 수준으로 낮아졌다.

전날 오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시장안정조치로 3개월간 공매도 과열종목 지정요건을 완화하고 거래금지 기간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규제를 예고하면서 공매도 거래대금이 대폭 급감한 것으로 풀이된다.

전날 금융당국은 공매도 과열종목 대상을 대폭 확대하고, 해당 종목의 공매도 금지 기간을 기존 하루에서 2주(10거래일)로 늘리는 것을 골자로 한 '공매도 과열종목 지정제도 강화안'을 밝혔다.

가뜩이나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자본시장이 어려운 상황에서 공매도까지 급증하면서 시장에 더 큰 혼란을 야기한다는 지적이 잇따라서다.

실제 공매도 거래대금은 코스피 시장의 경우 지난 1월 3965억원에서 2월 5091억원으로 증가했다. 특히 '코로나19 사태로 글로벌 증시 변동성이 커진 이달 나날이 증가해 지난 2일 4899억원에서 3일 5260억원, 5일 6973억원으로 늘더니 지난 9일 8933억원까지 확대됐다. 지난 9일 기록은 거래소가 공매도 금액을 집계하기 시작한 지난 2017년 5월 이후 최대치였다.

공매도 규제 약발 '톡톡'…공매도액 하루만에 절반 '뚝'

금융당국의 공매도 규제는 공매도가 쏠렸던 개별 종목에도 호재로 작용하고 있다.

전날 한국거래소는 강화된 요건을 즉시 적용해 씨젠 (21,100원 ▲50 +0.24%), 마크로젠 (18,940원 ▼120 -0.63%), 아이티센 (3,650원 ▼55 -1.48%), 디엔에이링크 (3,870원 ▲230 +6.32%), 앱클론 (13,400원 ▼260 -1.90%), 엑세스바이오 (12,200원 ▲90 +0.74%), 엘컴텍 (1,225원 ▼20 -1.61%), 오상자이엘 (5,240원 ▼60 -1.13%), 인트론바이오 (8,090원 ▲40 +0.50%), 제이에스티나 (2,430원 ▼40 -1.62%), 파미셀 (7,710원 ▼50 -0.64%) 등 11개 종목을 공매도 과열종목으로 지정했다.

이들 종목은 이날부터 오는 24일까지 10거래일간 공매도가 금지되는데, 규제 시행 첫날 11개 종목 중 제이에스티나와 앱클론을 제외한 9개 종목이 오르고 있다.

특히 마크로젠은 오전 10시43분 현재 전일대비 5300원(17.15%) 급등해 3만6200원을 기록하고 있고 엘컴텍은 7%대 강세다. 씨젠, 오상자이엘, 인트론바이오 등도 2~3%대 상승하고 있다.

공매도 규제 강화가 시장 안정화에 효과를 보이는 셈이다. 다만 규제가 강화된 3개월 동안에는 효과가 있겠지만, 기간이 한정돼 시장 전체적으로 큰 영향을 미치지는 못할 것이라는 의견도 나온다.

김예은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개인투자자의 비중이 높은 바이오 섹터는 공매도 과열종목 지정제도 강화로 숏커버링이 나타나면서 상승할 수 있을 것이고 큰 폭의 하락을 방어하는데 효과가 있을 것"이라면서도 "과거 한시적 공매도 금지 조치에 비해 규제가 약하고, 기간이 3개월로 한정돼 영향이 제한적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 이 기사는 빠르고 깊이있는 분석정보를 전하는 VIP 머니투데이(vip.mt.co.kr)에 2020년 3월 11일 (10:52)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50만명에 33조 뭉칫돈…두산로보틱스 '따따블' 성공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