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보유 예금만 18억원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1,667
  • 2020.03.26 00: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공직자 재산공개]총 자산 1억원 증가한 34억7700만원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사진제공=뉴스1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사진제공=뉴스1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대책을 진두지휘하는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의 총 재산은 34억7700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1년 전보다 1억원 늘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26일 관보를 통해 공개한 ' 2019년 정기재산변동공개내역'에 따르면 정 본부장은 본인과 배우자의 토지, 건물, 예금 등으로 총 34억7782만원을 신고했다. 이중 예금과 건물 부분 재산이 가장 많았다.

정 본부장이 보유하고 있는 총 예금(배우자, 장남, 차남 포함)은 전년대비 3000만원 늘어난 18억3600만원이다. 이중 정 본부장의 예금이 전년보다 7200만원 증가해 8억2300만원이며 배우자 명의의 예금은 5400만원 감소한 8억8800만원이다.

보유한 건물 자산은 배우자와 공동명의로 돼 있는 서울특별시 용산구 후암동 소재 아파트(8억5600만원)를 포함해 8억6900만원이다. 자동차는 배우자 명의로 총 1대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 배우자와 장남, 차남 명의의 유가증권이 전년보다 2500만원 증가한 3억6500만원, 본인과 배우자 명의의 채권이 3000만원 증가한 2억6400만원, 배우자 명의의 강원도 소재 토지가 1억4100만원으로 신고됐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