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노정진, 김경란에 "이혼 흠 아냐, 우린 운명" 돌직구 고백

머니투데이
  • 임지우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96
  • 2020.03.25 14:4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2'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2'
색소폰 연주가 노정진이 방송란 김경란에게 돌직구 고백을 던진다.

25일 오후 11시 방송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3회에서는 김경란이 노정진이 교수로 재직 중인 대학에서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공개된 예고편에서 김경란은 데이트 말미에 노정진에게 "주선자인 호란에게 내 이혼 얘기를 듣고 놀라지 않았냐"고 물었다.

이에 노정진은 망설임 없이 "이혼은 개인의 선택일 뿐, 흠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우리는 만날 수밖에 없었던 것이니 만난 것 같다"고 답해 감동을 전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