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테라젠이텍스, 바이오 자회사 '테라젠바이오' 신설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26 17:4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제약과 바이오 사업부문 분할

테라젠이텍스는 26일 경기도 안산 본사 인근에서 제30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사진=테라젠이텍스
테라젠이텍스는 26일 경기도 안산 본사 인근에서 제30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사진=테라젠이텍스
테라젠이텍스 (12,000원 상승100 0.8%)는 제약과 유전체 사업부문을 분할하고, 비상장 법인인 테라젠바이오(가칭)를 신규 설립하기로 결정했다고 26일 밝혔다.

테라젠이텍스는 이날 경기도 안산 본사 인근에서 제30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물적분할을 비롯해 류병환·황태순 대표이사 재선임과 제무제표 승인 등 5개 안건을 의결했다.

분할계획서 승인에 따라 존속하는 제약 사업부문이 신설되는 테라젠바이오 주식 100%를 취득하는 방식으로 법인 분할을 진행하게 된다. 분할 기일은 오는 4월30일이다.

테라젠이텍스 관계자는 "이번 분할로 재무적 리스크를 분산해 안정적인 재무제표를 유지하고, 투자 유치 등을 통해 성장동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며 "테라젠이텍스의 두 사업 부문은 2010년 합병 당시부터 별도 사옥에서 각자대표체제로 운영되고 있었기 때문에 분할에 따른 구조적 변화는 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분할 이후 제약 사업부문은 기존의 의약품 생산, 유통 사업을 캐시카우 삼아 합성의약품 분야를 중심으로 루게릭병 및 바이러스 질환 치료제 등 신약 연구·개발(R&D)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유전체 사업부문은 10년간 축적한 유전체 분석 기술력을 기반으로 신약 개발과 맞춤형 항암 치료 연구를 진행한다.

회사는 앞으로 테라젠바이오의 기업 가치를 향상시켜 코스닥 시장에 재상장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