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트럼프도 요청한 韓코로나19 진단키트…'브랜드K' 붙인다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89
  • 2020.03.26 19:5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9월 태국 방콕 쇼핑몰 센트럴월드에서 열린 중소기업 국가대표 브랜드 '브랜드 K' 런칭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9월 태국 방콕 쇼핑몰 센트럴월드에서 열린 중소기업 국가대표 브랜드 '브랜드 K' 런칭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청와대
중소벤처기업부가 코로나19 진단키트 등 바이오·의료 분야 제품에 중소기업 공동브랜드 '브랜드K'를 붙여 판매하기로 했다. 브랜드K에 프리미엄 이미지를 더해 대표 브랜드로서 입지를 다질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6일 서울정부청사에서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관계부처 합동 '브랜드K 확산전략'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브랜드K는 국내 중소기업이 생산한 제품 중 정부가 기술·품질을 인증하는 국가 공동 브랜드다. 스위스가 자국 제품에 빨간색 바탕·하얀 십자가가 새겨진 '스위스 라벨'을 붙이는 것과 유사한 개념이다. 중기부는 지난해 9월 39개 업체의 제품이 브랜드K 인증을 받아 수출 확대 등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이번 대책에 따라 케이콘(KCON) 등 대규모 한류 이벤트와 국가 주요행사를 활용해 '브랜드K'에 한류 이미지를 입히고 우리나라의 대표 브랜드로서 입지를 다질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특히 코로나19 계기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는 'K-방역' 이미지를 활용해 바이오・의료 분야 제품까지 브랜드K에 포함 시킨다는 계획이다. 도날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날(25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한국의 진단 키트 지원을 요청하기도 했다. 실제로 씨젠은 미국 로스엔젤레스(LA)에 125만달러(약 15억원) 규모의 진단키트 2만개를 수출했고 진매트릭스, 코젠바이오텍, 솔젠트 등 바이오업체들도 미국, 유럽 등 국가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서울 송파구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 씨젠에서 연구 시설을 시찰하며 진단시약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서울 송파구 코로나19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 씨젠에서 연구 시설을 시찰하며 진단시약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아울러 중기부는 무역협회를 중심으로 민간 전문가 및 기업이 참여하는 '브랜드K 민관 합동협의체'를 구성하고 제품·브랜드 품질관리·지재권 관련 분쟁 등 사후관리까지 챙기겠다고 밝혔다.

브랜드K는 지난해 12월부터 민간 홈쇼핑사와 중소기업중앙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의 추천을 받은 유망기업 및 공개모집으로 선발된 후보기업들을 대상으로 2기 브랜드K 제품을 선정하고 있다. 다음 달(4월) 중 최종 선정 예정이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BTS, 기생충 등 한류열풍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국가이미지를 활용한 공동브랜드를 통해 국내제품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할 필요가 있다"며 "브랜드K를 통해 중소기업도 혁신과 창의·세련 등의 한류 이미지를 입고 세계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관련 집중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