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 완치로 퇴원한 17개월 여아, 열흘만에 재확진

머니투데이
  • 정인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28 18:0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 옥외공간에 설치된 개방형 선별진료소(오픈 워킹스루형·Open Walking Thru)에서 의료진들이 외국인 입국자들을 진료하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2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 옥외공간에 설치된 개방형 선별진료소(오픈 워킹스루형·Open Walking Thru)에서 의료진들이 외국인 입국자들을 진료하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생후 17개월 된 여아가 열흘 만에 다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기 김포시는 27일 생후 17개월 된 A양이 코로나 19 재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양은 김포 1·2번째 확진자인 B씨(34·남)와 C씨(33·여)의 딸이다.

이들은 지난 15∼18일 대구시 동구 퀸벨호텔에서 열린 친척 결혼식 등을 다녀온 후 23일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퀸벨호텔에는 전국 31번째 확진자(61ᆞ신천지 신도)도 있었다.

A양은 분당서울대병원과 성남의료원에서 치료받은 후 17일 2차례에 걸쳐 음성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그러나 24일 코로나19 증상이 발현됐고 27일 확진 판정을 받아 분당서울대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시 관계자는 "A양은 2차례의 검체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후 퇴원했지만 코로나 19증상을 보였다"며 "정확한 경위를 파악중"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