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LG헬로비전, 지역채널 '제2개국' 선언…"지역형 콘텐츠 개편·강화"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29 15:2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LG헬로비전 지역채널 기자, PD, 스탭들이 제2개국을 맞아 스튜디오에서 의지를 다졌다. /사진=LG헬로비전
LG헬로비전 지역채널 기자, PD, 스탭들이 제2개국을 맞아 스튜디오에서 의지를 다졌다. /사진=LG헬로비전
LG헬로비전이 지역 채널(채널25) 제2개국을 선언하고 지역형 프로그램을 대폭 개편했다고 29일 밝혔다.

제2개국을 선언한 LG헬로비전 지역 채널은 핵심 발전 방향으로 △재난 및 선거 방송 역할 강화 △시청자 주도형 뉴스 시사 프로그램 확대 △지역형 예능 교양 콘텐츠 본원적 경쟁력 확보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제시했다.

뉴스 시사 분야에서는 코로나19 확산과 다가올 4.15 총선 등 지역 채널이 꼭 필요한 상황을 고려해 재난방송과 선거 방송 체계를 내실화한다.

특히 뉴스 시사 프로그램 본방송 제작량을 기존대비 30% 이상 늘리며, '시청자가 만드는 뉴스'를 지향점으로 삼고 시청자의 제작 참여 기회를 확대한다.

이를 위해 지역 밀착 뉴스 시사 프로그램 2편과 지역형 정통 예능 교양 프로그램 6편 등 총 8편의 콘텐츠를 개편 및 신규 제작에 들어간다.

지역형 예능 교양 콘텐츠는 3편을 새로 선보인다. 지역의 숨은 가치를 재조명해 지역 문화와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목표다.

송구영 LG헬로비전 대표는 "LG헬로비전 출범에 이어, 지역 채널 제2개국을 통해 지역성과 다양성을 바탕으로 콘텐츠 자체의 본원적 경쟁력을 강화해 고객에게 더욱 신뢰받는 채널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