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북교육청 긴급 설문조사, 72%가 4월6일 개학 반대

머니투데이
  • 안동(경북)=심용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30 11: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교직원, 학생과 학부모 등 20만명 대상 개학 관련 설문조사

경북지역 학생과 학부모 72%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내달 6일 개학을 반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28∼29일 양일간 도내 학생, 학부모, 교직원을 대상으로 4월 6일 개학에 대한 찬반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응답자 20만 3101명 중에 14만 5184명(72%)이 개학을 반대했다.

설문조사 결과에서 전체 응답자의 64%로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한 학부모는 74%, 교원 73% 순으로 반대의견을 보였다.

또 개학반대 의견에서 초등학교가 76%로 가장 높았으며, 유치원, 특수학교, 중학교, 고등학교 순으로 나타났다.

임종식 교육감은 "무엇보다 학생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감염병 전문가 의견과 교육가족들의 현장 의견을 반영해 개학일과 방법 등에 대해 면밀하게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