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지바이크, 초간단 이용서비스 '터치앤고' 도입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30 16:4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바이크 터치앤고 서비스 이용 모습. /사진제공=지바이크
지바이크 터치앤고 서비스 이용 모습. /사진제공=지바이크
지바이크는 한 번의 조작으로 공유형 모빌리티를 이용할 수 있는 '터치앤고'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30일 밝혔다.

터치앤고는 별 다른 조작없이 스마트폰을 한 번 대는 것만으로 '전동킥보드' 등 공유형 모빌리티를 구동시킬 수 있는 기술이다. 기존에는 이용자가 스마트폰을 꺼내 앱(애플리케이션)을 켜고, 큐알(QR)코드를 스마트폰 카메라로 인식하는 등의 구동 절차를 거쳐야 했다.

지바이크는 터치앤고 기술에 대해 특허 출원 절차를 진행 중이다. 또 스마트워치 등 다른 기기에서도 터치앤고 서비스를 적용해 이용자들이 더 간단하게 모빌리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윤종수 지바이크 대표는 "기존에는 공유 모빌리티 이용까지 30초 정도가 걸렸는데, 터치앤고 서비스는 스마트폰 화면을 만질 필요도 없이 단 2초면 끝난다"며 "모빌리티 이용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개선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