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AIST 등 4대 과기원 총장들도 4개월 급여 30% 반납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30 18:4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AIST 등 4대 과기원 총장들도 4개월 급여 30% 반납
카이스트(KAIST)를 비롯해 광주과학기술원(GIST)·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울산과학기술원(UNIST) 등 4대 과학기술원 총장들이 앞으로 4개월간 급여 30%를 반납키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KAIST는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경제 위기 극복과 고통 분담 차원에서 4대 과학기술원 총장들이 뜻을 모아 이 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반납된 급여는 감염병 취약계층을 위해 활용될 예정이다.

신성철 KAIST 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비상상황에서 심한 고통을 겪는 국민들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현 상황을 조기에 극복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아 급여 반납 운동에 참여키로 했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