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백화점에 들어온 이케아…국내 첫 도심형 매장 론칭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31 11: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다음달 30일 천호점 9층 리빙관에 '이케아 플래팅 스튜디오' 오픈

미국 뉴욕에 있는 이케아 플래닝 스튜디오 전경/사진제공=현대백화점
미국 뉴욕에 있는 이케아 플래닝 스튜디오 전경/사진제공=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리빙 콘텐츠’ 강화에 속도를 내고 있다. 현대백화점은 다음달 30일 천호점 9층 리빙관에 ‘이케아 플래닝 스튜디오 천호(IKEA Planning Studio Cheonho)’를 오픈한다고 31일 밝혔다.

이케아 플래닝 스튜디오는 이케아가 운영하는 소규모 도심형 매장으로, 홈퍼니싱의 전문지식과 서비스 역량을 갖춘 전문가들이 침실·거실·주방 등 공간에 대한 컨설팅(플래닝 서비스)을 받을 수 있다.

해외 쇼핑몰에 입점돼 있는 사례는 있지만, 백화점 안에 입점하는 것은 이례적이다. 매장 규모는 일반 리빙 브랜드 매장보다 10배 이상 큰 506㎡(약 153평)다.

이케아 플래닝 스튜디오 천호는 베드룸, 키즈룸 등 총 5개의 룸셋(쇼룸)으로 꾸며진다. 전문 홈퍼니싱 컨설턴트가 상주해 있어 상담 받을 수 있고, 상품 주문까지 가능하다. 매장에서는 400여 개의 이케아 대표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현대백화점과 이케아는 천호점을 시작으로 주요 점포에 ‘이케아 플래닝 스튜디오’를 추가로 선보이는 것을 논의 중이다.

프레드릭 요한손 (Fredrik Johansson) 이케아 코리아 대표는 “한국의 첫번째 도심형 접점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이케아를 가깝게 만날 수 있게 됐다”며 “이케아 플래닝 스튜디오와 함께 더 편리하고 쉽게 홈퍼니싱을 만나고 전문적인 플래닝 서비스를 통해 집을 더 행복한 공간으로 만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이 리빙 콘텐츠 차별화에 속도를 내는 건 리빙 상품군의 성장세가 가파르기 때문이다. 리빙 상품 매출은 2017년부터 3년 연속(‘17년 11.9%, ‘18년 18.3%, ‘19년 13.8%)으로 두 자릿수 증가세를 나타냈다. 현대백화점 전체 상품군 중에서 3년 연속으로 두 자릿수 신장률을 기록한 건 해외패션과 리빙뿐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