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건설공제조합, 내달부터 조합원 정기 신용평가

머니투데이
  • 송선옥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31 13:4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건설공제조합은 내달 1일부터 2020년도 조합원 정기 신용평가를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최근 사업연도 결산일이 12월31일인 조합원의 경우 기존 신용등급 효력이 오는 6월 30일로 만료된다. 이에 따라 해당 조합원은 5월31일까지 신용평가를 신청해야 한다.

신용등급은 건설공제조합과 거래시 보증한도, 보증수수료 및 융자이자율 등의 적용기준이 된다. 종전 신용등급의 효력 상실 이전에 새로운 등급을 받아야 업무거래 불이익을 막을 수 있어 조합원들은 늦어도 5월까지 신용평가 신청을 완료해야 한다.

건설공제조합 관계자는 “전 조합원을 대상으로 하는 신용평가에 소요되는 시간을 고려하여, 신용평가 신청을 서둘러 주기 바란다”며 “또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가급적 조합 홈페이지를 통해 신용평가 신청서를 제출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조합은 올해부터 조합원이 신용평가결과를 기존 서면방식 외에 카카오톡 또는 문자(LMS)로 받을 수 있도록 개선해 서면통지 방식보다 신속하게 신용평가 결과를 받아볼 수 있을 전망이다.

기타 신용평가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관할 영업점에 문의하거나 조합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